One-Half

Lyricist: 이기/용배    Composer: 이기/용배

마주친 순간 힘이 풀려
아이처럼 말도 못하게 되고
뭔가 빠져나간 것 같아
어떡해 머리가 핑 돌아
찾던 이분의 일인가봐 생각만 해도
웃음 짓고 멍하게 돼
어른이 된 느낌 내가 아닌 느낌
비밀스럽게 스르르

나도 모르던 내 반쪽 때문에
너에게로 끌려 가고 있나 봐
안 봐도 우린 서로의
이분의 일이야 그런가 봐
네가 가져간 내 반쪽 때문에
알면 더 알수록 닮아있나 봐
어쩌면 우린 서로의 마음에
하나가 되어 가나 봐

서로 끌어 당기는 걸까
너도 나와 똑같은 기분일 걸
뭔가 설명할 수 없지만
기분이 나쁘지는 않아
너의 반이 아니었나 봐
24시간 전부가 다 좋았나 봐
나누려고 해도 나눌 수가 없어
자연스럽게 스르르

나도 모르던 내 반쪽 때문에
너에게로 끌려 가고 있나 봐
안 봐도 우린 서로의
이분의 일이야 그런가 봐
네가 가져간 내 반쪽 때문에 알면
더 알수록 닮아있나 봐
어쩌면 우린 서로의 마음에
하나가 되어 가나 봐

더 이상 숨길 수가 없는걸
내 맘 우리 둘
너의 맘 나의 맘 반쪽이 모여
하나가 되기를 바래왔는걸
안 봐도 우린 서로의
이분의 일이야 그런가 봐
네가 가져간 내 반쪽 때문에 알면
더 알수록 닮아있나 봐
어쩌면 우린 서로의 마음에
하나가 되어 가나 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