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r less than a month

Lyricist: 민연재    Composer: 최희준 , 황승찬

황금 같은 주말을 일로 보내고
나 혼자 보는 영화가 꼭 나쁘진 않아
뜸했던 친굴 만나 나를 놔보고
내 자유로운 생활이 생각보다

괜찮다 말하고 싶지만
니 생각 한 번에
무너져내려 난

한땐 또 다른 삶이 있을 거라 믿었고
또 한땐 너 아닌 사랑을 꿈꿨지만
결국 한 달을 못 가서
겨우 한 달을 못 가서
내 맘속엔
너로 가득 차

화장을 고쳐보고 머릴 바꿔봐
저 거울 속 우는 내가 딴 사람 같아서
너와 찍은 사진은 다 지웠지만
왜 내 맘은 널 못 지울까

한땐 또 다른 삶이 있을 거라 믿었고
또 한땐 너 아닌 사랑을 꿈꿨지만
결국 한 달을 못 가서
겨우 한 달을 못 가서
내 맘속에
너만 찾는 나

며칠이면 된다고
자신 있다 했는데
잘 안 돼
어쩔 수 없나 봐

그땐 너를 떠나야 살 것 같다 믿었고
믿었어
그게 날 위한 길이라 착각했어
결국 너여야 하는데
니가 아님 안 되는데
몰랐었어
내 사랑은
여전히 너야
내게 돌아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