作詞:영크림 (Young Cream)   作曲:영크림 (Young Cream), 이형민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걷곤 해
아무리 가사를 써봐도 허전해
동네를 돌며 핸드폰을 보네
잘 돼 가냐 물으면 대답도 못 할 난데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것을 알아 가끔씩은 후회하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동네를 걸으며 떠올려보는 어릴 적
걱정이 많았던 서울로 아들 보내던
엄마가 건네준 편지와 책임감이란 뭔지
내게 알려주신 젊음을 희생한 사랑하는 아버지
처럼 세상과 싸웠어 경험도 꽤나 쌓였어
허나 그간 풀어간 문제들은
학교에선 배우지 않았어

인생의 뒤 페이지에도 정답이란 있을까
끝없는 경쟁 그 삶 속에서 살아남기에만 익숙한
모든 것이 어릴 적과는 변해버린 밤
부모님의 등에 업히기에는 너무 커버린 나
그때 그 머릿속 Memory가 이젠 Melody가
돼서 나도 몰래 입에서 또 맴돌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걷곤 해
아무리 가사를 써봐도 허전해
동네를 돌며 핸드폰을 보네
잘 돼 가냐 물으면 대답도 못 할 난데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것을 알아 가끔씩은 후회하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동네를 걸으며 떠올려보네 그날 밤
걱정이 많았어 내가 네 곁을 떠날까 봐
두려워했던 너지 그걸 알면서도 내 처지가
싫어서 오로지 급하게 현실만 쫓아갔던 나머지
그래 모든 이야길 담기엔 짧은 몇 마디
이렇게 걷는 것만이 기분을 달래 더 많이

과거를 돌이킬 수도 없고 난 쓰러질 수도 없어
지금 기회도 마지막 너처럼 다시는 놓쳐버릴 수 없어
So I'm tryna be it-real 이대로 내가 나이길
원하기 땜에 아직 포기 못 해 그날까지
계속해 머릿속 Memory가 이젠 Melody가
돼서 나도 몰래 입에서 또 맴돌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걷곤 해
아무리 가사를 써봐도 허전해
동네를 돌며 핸드폰을 보네
잘 돼 가냐 물으면 대답도 못 할 난데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것을 알아 가끔씩은 후회하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영원할 것 같던 5년을 보냈었던 M.I.B도
모든 게 처음이라 많이 서툴렀던 내 방식도
이제는 기둥이 된 BM과 식구 DBC도
많은 건 변했지만 바로 잡고 있지 MIC도
영원할 것 같던 5년을 보냈었던 M.I.B도
모든 게 처음이라 많이 서툴렀던 내 방식도
이제는 기둥이 된 BM과 식구 DBC도
많은 건 변했지만 바로 잡고 있지 MIC도

Night

試聽 在 KKBOX 中開啟

作詞:영크림 (Young Cream)   作曲:영크림 (Young Cream), 이형민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걷곤 해
아무리 가사를 써봐도 허전해
동네를 돌며 핸드폰을 보네
잘 돼 가냐 물으면 대답도 못 할 난데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것을 알아 가끔씩은 후회하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동네를 걸으며 떠올려보는 어릴 적
걱정이 많았던 서울로 아들 보내던
엄마가 건네준 편지와 책임감이란 뭔지
내게 알려주신 젊음을 희생한 사랑하는 아버지
처럼 세상과 싸웠어 경험도 꽤나 쌓였어
허나 그간 풀어간 문제들은
학교에선 배우지 않았어

인생의 뒤 페이지에도 정답이란 있을까
끝없는 경쟁 그 삶 속에서 살아남기에만 익숙한
모든 것이 어릴 적과는 변해버린 밤
부모님의 등에 업히기에는 너무 커버린 나
그때 그 머릿속 Memory가 이젠 Melody가
돼서 나도 몰래 입에서 또 맴돌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걷곤 해
아무리 가사를 써봐도 허전해
동네를 돌며 핸드폰을 보네
잘 돼 가냐 물으면 대답도 못 할 난데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것을 알아 가끔씩은 후회하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동네를 걸으며 떠올려보네 그날 밤
걱정이 많았어 내가 네 곁을 떠날까 봐
두려워했던 너지 그걸 알면서도 내 처지가
싫어서 오로지 급하게 현실만 쫓아갔던 나머지
그래 모든 이야길 담기엔 짧은 몇 마디
이렇게 걷는 것만이 기분을 달래 더 많이

과거를 돌이킬 수도 없고 난 쓰러질 수도 없어
지금 기회도 마지막 너처럼 다시는 놓쳐버릴 수 없어
So I'm tryna be it-real 이대로 내가 나이길
원하기 땜에 아직 포기 못 해 그날까지
계속해 머릿속 Memory가 이젠 Melody가
돼서 나도 몰래 입에서 또 맴돌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걷곤 해
아무리 가사를 써봐도 허전해
동네를 돌며 핸드폰을 보네
잘 돼 가냐 물으면 대답도 못 할 난데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것을 알아 가끔씩은 후회하지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밤이면 생각이 많아져

영원할 것 같던 5년을 보냈었던 M.I.B도
모든 게 처음이라 많이 서툴렀던 내 방식도
이제는 기둥이 된 BM과 식구 DBC도
많은 건 변했지만 바로 잡고 있지 MIC도
영원할 것 같던 5년을 보냈었던 M.I.B도
모든 게 처음이라 많이 서툴렀던 내 방식도
이제는 기둥이 된 BM과 식구 DBC도
많은 건 변했지만 바로 잡고 있지 MIC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