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作詞:XIA(준수) , J.Kimb     作曲:회장님 , 유영준

여전히 반복된 하루와
홀로 난 마주하며 살고 있어
너와 함께했던 공간 그 속에서
또 다른 길을 찾아간 네 뒷모습
짧아진 머리와 홀가분한 표정에
나 어쩌면 잘 된 거라
마음을 다잡아봐도
자꾸만 네가 생각나
또 이렇게 널 그리워하네

사랑했던 우리
사랑했던 기억
한순간에 불어와
내 맘을 흔들어 놔
차오르는 눈물 시린 가슴
부서져 가

무뎌진 아픔이란 무엇인 걸까
하루하루 지나가도
더욱 선명해지기만 하는 네 모습을
애써 나 지우려 해도
자꾸만 네가 떠올라
또 이렇게 그리워만 해

사랑했던 우리
사랑했던 기억
한순간도 잊을 수
버릴 수도 없어서
내 맘 가득 너만 담아둔다

참 익숙했던 따스했던
너의 그 이름
차마 부르지 못하고 맴돌아
이젠 우린 다신

사랑해 너를
이 순간도 나는
한순간에 빛바랜 추억이 된
우리의 모습이
참 아파 돌아선다

나 이젠 이젠 너를 향한 이 길이
구름 뒤에 숨어서
널 붙잡지 못해 오늘도 난
헤매인다 여전히 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