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KBOX Logo
KKBOX Logo

作詞:Lucia   作曲:Lucia


햇볕이 잘 드는 그 어느 곳이든잘 놓아두고서
한 달에 한번만 잊지 말아줘,
물은 모자란 듯 하게만 주고

차가운 모습에 무심해 보이고
가시가 돋아서 어둡게 보여도
걱정하지마,
이내 예쁜 꽃을 피울 테니까
언젠가 마음이 다치는 날 있다거나
이유 없는 눈물이 흐를 때면
나를 기억해
그대에게 작은 위로가 되어줄게

내 머리 위로 눈물을 떨궈
속상했던 마음들까지도
웃는 모습이 비출 때까지
소리 없이 머금고 있을게

그 때가 우리 함께 했었던 날 그 때가
다시는 올 수 없는 날이 되면
간직했었던 그대의 눈물 안고
봄에서 있을게

언젠가 마음이 다치는 날 있다거나
이유 없는 눈물이 흐를 때면
나를 기억해
그대에게 작은 위로가 되어줄게

그때가 우리 함께 했었던 날
그때가 다시는 올 수 없는 날이 되면
간직했었던 그대의 눈물 안고
봄에 서 있을게

내 머리 위로 눈물을 떨궈
속상했던 마음들까지도
웃는 모습이 비출 때까지
소리 없이 머금고 있을게

봄에 서 있을게
봄에 서 있을게
봄에 서 있을게

선인장 (DUET)

KKBOXを起動

作詞:Lucia   作曲:Lucia


햇볕이 잘 드는 그 어느 곳이든잘 놓아두고서
한 달에 한번만 잊지 말아줘,
물은 모자란 듯 하게만 주고

차가운 모습에 무심해 보이고
가시가 돋아서 어둡게 보여도
걱정하지마,
이내 예쁜 꽃을 피울 테니까
언젠가 마음이 다치는 날 있다거나
이유 없는 눈물이 흐를 때면
나를 기억해
그대에게 작은 위로가 되어줄게

내 머리 위로 눈물을 떨궈
속상했던 마음들까지도
웃는 모습이 비출 때까지
소리 없이 머금고 있을게

그 때가 우리 함께 했었던 날 그 때가
다시는 올 수 없는 날이 되면
간직했었던 그대의 눈물 안고
봄에서 있을게

언젠가 마음이 다치는 날 있다거나
이유 없는 눈물이 흐를 때면
나를 기억해
그대에게 작은 위로가 되어줄게

그때가 우리 함께 했었던 날
그때가 다시는 올 수 없는 날이 되면
간직했었던 그대의 눈물 안고
봄에 서 있을게

내 머리 위로 눈물을 떨궈
속상했던 마음들까지도
웃는 모습이 비출 때까지
소리 없이 머금고 있을게

봄에 서 있을게
봄에 서 있을게
봄에 서 있을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