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yricist: 린   Composer: 김세진


나만 원한다 했던 말도
지켜준다던 약속들도
아무렇지 않은 표정으로
버리고 있잖아

너만 바라본 많은 날들
물거품이 돼버린 오늘
또 아무렇지 않게
웃고 있을 너잖아

정말 좋았잖아 행복했었잖아
가슴 아픈 그런 일들도
견뎌냈던 우리잖아

제발 그러지 마라
아직 사랑하는 날
너도 알고 있잖아
매일 밤 울며 전화하는 날
낯설 만큼 차가운
네 목소릴 들어도
바보처럼 난
너를 못 잊어 이렇게

많이 부담스러웠겠지
네 자릴 찾으려 했겠지
난 알고 있었어
닫혀진 너의 마음을

정말 좋았잖아 행복했었잖아
가슴 아픈 지난 일들도
견뎌냈던 우리잖아

제발 그러지 마라
아직 사랑하는 날
너도 알고 있잖아
매일 밤 울며 전화하는 날
낯설 만큼 차가운
네 목소릴 들어도
바보처럼 난
네가 행복하길 바라

다시 나에게
너라는 기회가 온다면
놓치지 않을 텐데
네 손 꼭 잡을 텐데

네가 원했던 만큼
많이 원했던 만큼
잘해주지 못한 날
미안해 용서해 이해해줘
끝까지 이기적인 거
이것도 이해해줄래
바보 같은 날 마지막까지

바보 같은 날 마지막까지
미안해

SA RANG HAISS JANH A

Preview Open KKBOX

Lyricist: 린   Composer: 김세진


나만 원한다 했던 말도
지켜준다던 약속들도
아무렇지 않은 표정으로
버리고 있잖아

너만 바라본 많은 날들
물거품이 돼버린 오늘
또 아무렇지 않게
웃고 있을 너잖아

정말 좋았잖아 행복했었잖아
가슴 아픈 그런 일들도
견뎌냈던 우리잖아

제발 그러지 마라
아직 사랑하는 날
너도 알고 있잖아
매일 밤 울며 전화하는 날
낯설 만큼 차가운
네 목소릴 들어도
바보처럼 난
너를 못 잊어 이렇게

많이 부담스러웠겠지
네 자릴 찾으려 했겠지
난 알고 있었어
닫혀진 너의 마음을

정말 좋았잖아 행복했었잖아
가슴 아픈 지난 일들도
견뎌냈던 우리잖아

제발 그러지 마라
아직 사랑하는 날
너도 알고 있잖아
매일 밤 울며 전화하는 날
낯설 만큼 차가운
네 목소릴 들어도
바보처럼 난
네가 행복하길 바라

다시 나에게
너라는 기회가 온다면
놓치지 않을 텐데
네 손 꼭 잡을 텐데

네가 원했던 만큼
많이 원했던 만큼
잘해주지 못한 날
미안해 용서해 이해해줘
끝까지 이기적인 거
이것도 이해해줄래
바보 같은 날 마지막까지

바보 같은 날 마지막까지
미안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