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낭을 메고

Lyricist: MISS KAY, 김재형    Composer: MISS KAY, 김재형, 李昇基이승기

따스한 오후 햇살 温暖的下午的阳光
귓가를 스치며 말을 거는 바람 略过耳边的话和微风
오렌지색 지붕 파란 하늘 위의 구름 橙色的屋顶 蓝蓝的天空上的云朵
내 발걸음은 추억 위를 걷는다 我游走在记忆之上

덜컹거리는 창가에 기대 널 생각해 靠著起伏不平的窗口 想著你

낡은 배낭 등에 메고 背上背著旧旧的背囊
한 손엔 널 꼭 잡고 另外一个手紧紧的牵著你
불어오는 스쳐가는 계절에 吹过来略过的季节里
맘이 설레이던 心里悸动著

아득하게 멀어지는 함께였던 시간 远远地远去的那曾经一起度过的时间
길마다 바래진 그리움을 따라 또 걷는다 又走在了每一条都铺著想念的路上

따스히 물든 저녁 温暖的夕阳下
길가에 스미는 기분 좋은 공기 路上舒服的心情和很好的空气
낡은 기타 소리 老练的吉他声音
나직히 불러보는 노래 轻柔的唱著的歌
내 귓가에 맴도는 널 그려본다 在我耳边环绕 又想起你

어깨에 기대 두근거리던 널 기억해 想起靠著我的肩膀很紧张的你

낡은 배낭 등에 메고 背上背著旧旧的背囊
한 손엔 널 꼭 잡고 另外一个手紧紧的牵著你
불어오는 스쳐가는 계절에 吹过来略过的季节里
맘이 설레이던 心里悸动著

눈부시게 빛나던 날 소중했던 순간 耀眼的阳光照射著的你 很珍贵的瞬间
길마다 바래진 그리움을 따라 또 걷는다 又走在了每一条都铺著想念的路上

바람이 가는 길 따라 걷고 걷다 보면 跟著风走过的路
다시 또 니가 떠올라 再一次 又想起了你

하루종일 설레이던 어느 이른 봄날 整整一天都在悸动著的某一个春天的日子里
흩날리던 머리카락 사이로 在随风飞扬的头发的缝隙里
쏟아지던 햇살 倾射的阳光

눈부시게 빛나던날 소중했던 순간 耀眼的阳光照射著的你 很珍贵的瞬间
길마다 바래진 그리움을 따라 또 걷는다 又走在了每一条都铺著想念的路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