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nd

Lyricist: 안지영    Composer: 안지영

아침에 일어나
새침한 말투로 나 말해요
그대는 어디에 있나요
빠알간 꽃송이 드리고픈데

꽃잎을 즈려 밟아 가셨나요
햇살이 아름다워
어여쁜 꽃을 한 아름 담아
바람 타고 가 기다려도 오지 않아요

그대는 바람 사람
서투른 내 맘에 들어온 사람
그대는 바람 사람
부디 땅이 굳혀 해가 내릴 때
밝은 빛을 비춰 고운 바람 불어 주길

꽃잎을 즈려 밟아 가셨나요
햇살이 아름다워
어여쁜 꽃을 한 아름 담아
바람 타고 가 기다려도 오지 않아요

그대는 바람 사람
서투른 내 맘에 들어온 사람
그대는 바람 사람
부디 땅이 굳혀 해가 내릴 때
밝은 빛을 비춰 고운 바람 불어 주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