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ke Care

Lyricist: Kim Soo Jung,翻譯 ILinK @ PTT    Composer: Ecobridge,MIHO,OKIRO,Kim star,Klozer

가슴이 멎는다 저기 멀리 네 모습이 보여
我的心停止了 看見遠處你的模樣
변함없는 너의 참 예쁜 얼굴
你的容貌沒有改變 依舊如此美麗
우리 이렇게도 만나지나 봐
我們就這樣再次相見了呢

괜히 주먹만 난 쥐고 서 있어
我只能徒然緊握拳頭站立
금세 울 것 같은 네 눈에 목이 메어와
看著你彷彿馬上要落下淚的雙眼 喉嚨哽咽了
여전히 난 네게 모르는 사람
對你而言我仍舊是個陌生人
나를 스치는 너를 안고 싶지만
即使我多麼想擁抱住擦肩而過的你

잘 지내니 안녕 말도 못하고
過得好嗎 像這般問候的話語都說不出口
나도 모르게 툭 또 한숨이 흘러
我不知不覺地又嘆了一大口氣
행복하게 지내길 바래
希望你一定要過得幸福
건넬 수 없는 마지막 한마디
無法道出的最後一句話
가슴에 담은 채로 안녕
只能保存在心底 再見

애써 피하는 네 시선이 아파
你竭力躲避的視線 讓我心痛
내겐 아직도 참 익숙한 너의 향기도
還有至今對我仍然熟悉的香氣也是
걸음걸음 점점 멀어지는 너
一步一步逐漸遠離的你
다시 돌아서 너를 잡고 싶지만
即使我多麼想回過頭 把你留下

잘 지내니 안녕 말도 못하고
過得好嗎 像這般問候的話語都說不出口
나도 모르게 툭 또 한숨이 흘러
我不知不覺地又嘆了一大口氣
행복하게 지내길 바래
希望你一定要過得幸福
건넬 수 없는 마지막 한마디
無法道出的最後一句話
가슴에 담은 채로 안녕
只能保存在心底 再見

이 순간이 다 지나고 나면
這一瞬間消逝之後
어쩌면 다신 널 볼 수 없을 텐데
也許就再也無法見到你了
잠시 내 옆에 멈춰줘
暫時就停留在我身旁吧
잠시 여기 날 돌아봐
暫時回過頭來看看我吧
아직 못한 말이 난 많은데
我還有許多尚未說出口的話啊


잘 지내니 안녕 말도 못하고
過得好嗎 像這般問候的話語都說不出口
나도 모르게 툭 끝내 눈물이 흘러
不知不覺之中我的淚水也滑落
행복하게 지내길 바래
希望你一定要過得幸福
전하지 못한 마지막 한마디
無法傳達的最後一句話
가슴에 담은 채로 안녕
只能保存在心底 再見
두 눈에 담은 채로 안녕
只能埋藏眼睛裡 再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