一個女人

Lyricist:     Composer:

참 오래 됐나봐
이 말 조차 무색 할 만큼
니 눈빛만 봐도
널 훤히 다 아는 니 친구처럼
너의 그림자 처럼
늘 함께 했나봐
니가 힘들때나 슬플때
외로워 할때도
너 이별 앓고서
아파할때도 니 눈물 닦아준
한 여자가 있어
널 너무 사랑한
한 여자가 있어
사랑해 말도 못하는
니 곁에 손 내밀며 꼭 닿을 거리에
자신보다 아끼는 널 가진 내가 있어

너를 웃게 하는 일
오직 그것만 생각하고
언제 어디서나
너를 바라보고
널 그리워 하고 니 걱정만 하는
한 여자가 있어
널 너무 사랑한
한 여자가 있어
사랑해 말도 못하는
니 곁에 손 내밀며 꼭 닿을 거리에
자신보다 아끼는 널 가진 내가 있어
천번쯤 삼키고
또 만번쯤 추스려 보지만
말하고 싶어
미칠것 같은데
널 와락 난 안고 싶은데
한 남자가 있어
이런 날 모르는 사랑 받으면서
사랑인줄도 모르는
나만큼 꼭 바보같은 슬픈 널 두고
이 순간도 눈물이 나지만
행복한 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