即使如此, 我們 (Can we)

Lyricist: 이해리 (다비치)    Composer: 이해리 (다비치)

아마도 그때쯤 일 거야
헤어짐을 느꼈던 거
우리 같은 일로 매번 싸우던 그 즈음
항상 똑같은 그 자리 두 사람

뭐가 이렇게 다른 걸까
넌 거기 난 여기
더 이상 좁혀지지 않는 우리 사이

같은 날이 반복될 걸 알 것 같아서
선뜻 얘기하지 못해
그래도 함께 있자고
입가에 맴돌지만 참게 되는 말
이대로는 더 이상 행복할 수 없을까

아마도 이때쯤일 거야
사랑을 느꼈던 게
서로 생각하며 매일 그립던 그 즈음
항상 같을 줄 알았어 우리 둘

뭐가 그렇게 좋았을까
넌 이게 난 그게
더 이상 그때로 돌아갈 수 없단 걸 알아

같은 날이 반복될 걸 알 것 같아서
선뜻 얘기하지 못해
그래도 함께 있자고
입가에 맴돌지만 참게 되는 말
이대로는 더 이상 행복할 수 없을까

보고 싶어 듣고 싶어 아무 일 없던 것처럼
다시 사랑한다고 말하고 싶어져

같은 날이 반복돼도 함께 있자고

매번 서로 기대하고 상처받지만
네가 옆에 없는 게 나에겐 더 아플 테니까
불안한 마음 가지고 너에게 갈게
아무 말 없이 그냥
나를 꼭 안아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