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파람

Lyricist: 이영훈    Composer: 이영훈

그대 떠난 여기 노을 진 산마루턱엔
아직도 그대 향기가 남아서 이렇게 서있어
나를 두고 가면 얼마나 멀리 가려고
그렇게 가고 싶어서 나를 졸랐나

그대여 나의 어린애
그대는 휘파람 휘이~이
불며 떠나가 버렸네
그대여 나의 장미여

사랑하는 그대 내 곁을 떠나갈 적에
그래도 섭섭했었나 나를 보며 눈물을 흘리다
두 손 잡고 고개 끄덕여 달라하기에
그렇게 하기 싫어서 나도 울었네

그대여 나의 어린애
그대는 휘파람 휘이~이
불며 떠나가 버렸네
그대여 나의 장미여

그대여 나의 어린애
그대는 휘파람 휘이~이
불며 떠나가 버렸네

그대여 나의 장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