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der The Sky

Lyricist: 이기/홍범규/김웅    Composer: 이기/홍범규/김웅 編曲 : 홍범규/김웅

끝없이 흩날리던 우리들의 봄날에
在盡情飛揚的我們的春天裡
끝나지 않을 것만 같던 어둡던 날에
在好像不會結束似的陰天裡
새롭게 펼쳐지는 미래야 이젠 안녕
展開了全新的未來 從此再見
이 하얀 하늘 아래서 꿈을 꾸네
在這純白天空底下 做夢

밤 하늘의 별을 따라가면 닿을지 몰라
跟著夜空中的星星 也許就能到達
포기 않고 가다 보면 잡을지 몰라
不放棄向前行 也許就能掌握
조금씩 조금씩 걷다가 보면
一點點 一點點 前進看看
힘들어도 괜찮아
辛苦也沒關係

그저 상상만으로도 너무 좋아
就算只是想像也很開心
손에 닿을 것만 같아 너무 좋아
快要碰到手了也很開心
이젠 나의 꿈을 한 걸음씩 찾아간다면
現在若向我的夢想邁出一步
언젠간 할 수 있어
總有一天會達成的

끝없이 흩날리던 우리들의 봄날에
在盡情飛揚的我們的春天裡
끝나지 않을 것만 같던 어둡던 날에
在好像不會結束似的陰天裡
새롭게 펼쳐지는 미래야 이젠 안녕
展開了全新的未來 從此再見
당당하게 걷겠어
光明正大向前走

새하얀 저 하늘 아래서
在那雪白天空底下
떨어진 벚꽃 길 위에서
在掉落的櫻花路上
새롭게 다가올 날에 이젠 안녕
現在對新來的日子說聲你好
저 푸른 달빛 아래서 꿈을 꾸네
在那湛藍月光底下 做夢

높은 하늘 위로 날아가서 네게 갈 거야
往高空的上方飛去 我要向你走去
혼잣말로 멈추지 마 포기하지 마
告訴自己不要停止 不要放棄
시간이 아무리 걸려도 좋아
不管要花多少時間都好
내 꿈을 이뤄낼 거야
我的夢想會實現的

상상한 미래가 희미해질 때면
想像的未來變得模糊時
언제 올지 몰라 불안해질 때면
不知何時到來而不安時
그땐 나에게 속삭이며 주문을 걸어 봐
那時請為了我低聲祈禱許願
언젠간 할 수 있어
總有一天會做到的

끝없이 흩날리던 우리들의 봄날에
在盡情飛揚的我們的春天裡
끝나지 않을 것만 같던 어둡던 날에
在好像不會結束似的陰天裡
새롭게 펼쳐지는 미래야 이젠 안녕
展開了全新的未來 從此再見
이 하얀 하늘 아래서 꿈을 꾸네
在這純白天空底下 做夢

이젠 알 수 있어 또 할 수 있어
現在我懂了 還有能力了
나의 빛이 닿을 거야
我的光芒將會抵達
영원히 저 하늘 아래서 Baby
永遠在那天空底下 Baby

끝없이 흩날리던 우리들의 봄날에
在盡情飛揚的我們的春天裡
끝나지 않을 것만 같던 어둡던 날에
在好像不會結束似的陰天裡
새롭게 펼쳐지는 미래야 이젠 안녕
展開了全新的未來 從此再見
당당하게 걷겠어
光明正大向前走

새하얀 저 하늘 아래서
在那雪白天空底下
떨어진 벚꽃 길 위에서
在掉落的櫻花路上
새롭게 다가올 날에 이젠 안녕
現在對新來的日子說聲你好
저 푸른 달빛 아래서
在那湛藍月光底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