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ur (feat. Heize)

Lyricist: 헤이즈(Heize)    Composer: 헤이즈(Heize)

이제 와 떠올려보면어찌 그리
하나 놓지 않으려는

참 의미 없는 욕심에
많이도 애를 썼는데
그대를 괴롭혔는데

이제 나 분명히 하나 알겠는 것은
나에게서 멀어지며
더 찬란하게도 빛나는
사랑이 됐고 그대 역시
더 아름다워졌지

다 희미해 다 아른아른해
선명하지 않게 모든 게
잊혀져간다는 게 두려워
난 꼭 쥐고 있었네
나의 기억 속에
날 아프게 하는
모든 것들까지도

희미해서 희미해서 더
아름다운 거라고
희미해서 희미해서 희미해서
내게서 져버린 그대
더 아름다운 꽃을 피워버릴까 봐

나 아닌 다른 누군가
그 꽃을 품에 안을까
그게 두려웠었는데
이제 나 간절히 하나 바라는 것은
나에게서 멀어지며

우리 아픈 모든 장면들은
희미해져 웃어넘길 추억쯤이길
다 희미해 다 아른아른해
선명하지 않게 모든 게
잊혀져간다는게 두려워
난 꼭 쥐고 있었네

나의 기억 속에 날 아프게 하는
모든 것들까지도
그댄 마치 안개 같지
(내 맘 따뜻해지면)

서서히 또 사라져 버리겠지만
그 온기로 또 살아볼게요
희미해서, 희미해서 더
아름다운 거라고

희미해서, 희미해서, 희미해서
이제 와 떠올려보면
어찌 그리 하나 놓지 않으려는
참 의미 없는 욕심에 많이도
애를 썼는데 그대를 괴롭혔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