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 Nose, Lips

Lyricist: Teddy, Dee.p. Rebecca Johnson    Composer: Teddy, 太陽

作曲:Teddy, Dee.p. Rebecca Johnson
作詞:Teddy, 太陽
編曲:Teddy, Dee.p

미안해 미안해 하지마
別內疚 別內疚
내가 초라해지잖아
弄得我如此淒涼
빨간 예쁜 입술로
用你那美麗的紅唇
어서 나를 죽이고 가
快把我殺死算吧
나는 괜찮아
我沒事的
마지막으로 나를 바라봐줘
就見我最後一面
아무렇지 않은 듯 웃어줘
若無其事笑一下
네가 보고 싶을 때
好讓我想念你時
기억할 수 있게
也能記住
나의 머릿속에 네 얼굴 그릴 수 있게
在腦海裡勾畫出你的樣子

널 보낼 수 없는 나의 욕심이
貪婪令我無法把你放下
집착이 되어 널 가뒀고
執著成為對你的枷鎖
혹시 이런 나 땜에 힘들었니
是否因此對我厭倦
아무 대답 없는 너
你默默無言
바보처럼 왜
怎麼卻像個傻瓜一樣
너를 지우지 못해
無法把你忘記
넌 떠나버렸는데
明明你已遠走高飛

너의 눈 코 입
你的眼 鼻 唇
날 만지던 네 손길
觸撫過我的雙手
작은 손톱까지 다
甚至是小巧的粉甲
여전히 널 느낄 수 있지만
仍能感受到你的溫柔

꺼진 불꽃처럼
然而像火花般
타들어가버린 우리 사랑 모두 다
我們之間燃盡的愛
너무 아프지만 이젠 널 추억이라 부를게
不管多痛 我從今都願把你喚作回憶

사랑해 사랑했지만
我愛你 我愛過你
내가 부족했었나 봐
但看來我還是不夠好
혹시 우연이라도
若可以偶爾
한순간만이라도 널 볼 수 있을까
那怕是一瞬間 會否見到你

하루하루가 불안해져
一天一天漸感不安
네 모든 게 갈수록 희미해져
你的一切越變模糊
사진 속에 너는 왜
照片中的你
해맑게 웃는데
明明笑得開懷
우리에게 다가오는 이별을 모른 채
離別卻不知不覺地走近我們

널 보낼 수 없는 나의 욕심이
貪婪令我無法把你放下
집착이 되어 널 가뒀고
執著成為對你的枷鎖
혹시 이런 나 땜에 힘들었니
是否因此對我厭倦
아무 대답 없는 너
你默默無言
바보처럼 왜
怎麼卻像個傻瓜一樣
너를 지우지 못해
無法把你忘記
넌 떠나버렸는데
明明你已遠走高飛

너의 눈 코 입
你的眼 鼻 唇
날 만지던 네 손길
觸撫過我的雙手
작은 손톱까지 다
甚至是小巧的粉甲
여전히 널 느낄 수 있지만
仍能感受到你的溫柔

꺼진 불꽃처럼
然而像火花般
타들어가버린 우리 사랑 모두 다
我們之間燃盡的愛
너무 아프지만 이젠 널 추억이라 부를게
不管多痛 我從今都願把你喚作回憶

나만을 바라보던 너의 까만 눈
你那黝黑的雙眼從前看的都是我
향기로운 숨을 담은 너의 코
鼻子呼吸的都是芬芳
사랑해 사랑해 내게 속삭이던 그 입술을 난..
愛你 愛你 那向我輕訴過的唇

너의 눈 코 입
你的眼 鼻 唇
날 만지던 네 손길
觸撫過我的雙手
작은 손톱까지 다
甚至是小巧的粉甲
여전히 널 느낄 수 있지만
仍能感受到你的溫柔

꺼진 불꽃처럼
然而像火花般
타들어가버린 우리 사랑 모두 다
我們之間燃盡的愛
너무 아프지만 이젠 널 추억이라 부를게
不管多痛 我從今都願把你喚作回憶

Translated by Phoebe@B Maniac
Upload by C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