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member

Lyricist: 신사동 호랭이, 이낭이    Composer: 신사동 호랭이, 이낭이

Do you remember
우릴 비추던 태양
照射著我們的太陽
넓고 푸른 바다 마치 어제처럼
廣闊蔚藍的大海 就像昨天一樣
시간이 멈춰버린 기억 그 속에
時間停止了 在遺忘的記憶裡

하얀 모래 위를
在白色的沙灘上
함께 걷던 날 기억하나요
一起漫步的那天 你記得嗎
잠깐 밀려오는 파도 속에서도
在湧來的海浪中
떨어지지 않았던 Yeah
也沒有倒下來 Yeah
하나 둘 셋
1 2 3

어느새 이렇게 점점 나도 모르게
不知什麼時候漸漸不知不覺地
웃음이 사라져가고
我的笑容消失了
하나 둘 셋
1 2 3
뒤돌아 볼 수도 앞을 내다볼 수도 없이
轉過身不能回頭 也不能看前面
지친 너와 나 이제
疲憊的你和我 現在

함께 떠나요 시원한 바람 속에
一起走吧 在涼爽的風裡
오늘은 다 잊고 그때 우리처럼
忘掉今天 像那時候的我們一樣
Do you remember
우릴 비추던 태양
照射著我們的太陽
넓고 푸른 바다 마치 어제처럼
廣闊蔚藍的大海 就像昨天一樣
시간이 멈춰진 듯이 언제나 바랬듯이
總是希望時間就那樣停留
Remember remember remember

붉은 태양이 지는
在火紅的太陽下山的
그 여름밤을 기억하나요
那個夏夜 你記得嗎
어둠이 하늘을 덮어올수록
被黑暗覆蓋著的天空
별은 더 밝게 빛난 걸 Yeah
星星更是燦爛光芒 Yeah
하나 둘 셋
1 2 3

하늘을 모른 채
我們忽略了天空
땅만 바라보는 게 점점 늘어만 가고
盯著地面的時間漸漸越來越長
하나 둘 셋
1 2 3
지금이 낮인지 밤인지도 모르는 시간 속에
也分不清現在是白天還是晚上的時間裡
지친 너와 나 다시
疲憊的你和我 再次

함께 떠나요 시원한 바람 속에
一起走吧 在涼爽的風裡
오늘은 다 잊고 그때 우리처럼
忘掉今天 像那時候的我們一樣
Do you remember
우릴 비추던 태양
照射著我們的太陽
넓고 푸른 바다 마치 어제처럼
廣闊蔚藍的大海 就像昨天一樣
시간이 멈춰진 듯이 언제나 바랬듯이
總是希望時間就那樣停留
Remember remember remember

You 뭘 아직도 망설여요
You 還猶豫什麼
You 다 잊고 나와 함께 가요
You 都忘掉 跟我一起走吧
저 푸른 바다에 다 던져버려요
在蔚藍的大海中 忘記一切吧
우리 더 늦기 전에
在為時已晚之前

기억하나요 맘속에 그때가
你記得嗎 那時的心裡
어제처럼 느껴지는 순간
就像昨天 那感覺的瞬間

Do you remember
우릴 비추던 태양
照射著我們的太陽
넓고 푸른 바다 마치 어제처럼
廣闊蔚藍的大海 就像昨天一樣
시간이 멈춰진 듯이 언제나 바랬듯이
總是希望時間就那樣停留
Remember remember remember
Do you rememb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