入迷 (Spellbound)

作詞:유영진    作曲:유영진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


그 땐 어렸지
아주 솔직히 진지하지 못했지
그 땐 누구라도 상관없단 말이지
모두 쉬워 보였어
I was silly to you baby
내가 너무 경솔했던 것도 알아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
그깟 사랑쯤이야 내가 원하면
언제든 가질 수 있어
그런 착각 속에 깊이 빠져있던
나를 구했지
At that time I I was so young
마법처럼 네게 이끌렸던 걸까 그럴까

너와 함께 걷던 길
너와 처음 나눴던 Kiss
단 한 번의 떨림이
내 심장을 뚫어 박혀버렸어

I got you baby
이젠 어쩔 수 없는
너만을 바라보는 내가 되어도 괜찮아
내 스스로 만든 rule 에 갇혀버린 노예
하지만 내 뜻대로
리드한 것도 아닌 것도 아닌
마력에 빠진 내가
내가 된 것도 아닌 것도 아닌
난 널 보면 그런 걸 느껴
뭔가 빈듯하지 신기한 점은 말야
내가 들어가 채워주면
그 땐 완벽한 느낌
넌 날 빛이 나게 해주고
좋은 일만 계속될 것 같아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
내가 어딜 가든 누굴 만나든
맛있는 걸 또 먹을 때도
너만 생각나 미치겠어 난
이젠 어떡해
너는 내게 어떤 의미일까
절대적인 너일까
숨을 쉬지 못하면 죽는 것처럼
(수리수리 수리수리)


너와 함께 걷던 길
너와 처음 나눴던 Kiss
단 한 번의 떨림이
내 심장을 뚫어 박혀버렸어

I got you baby
이젠 어쩔 수 없는
너만을 바라보는 내가 되어도 괜찮아
내 스스로 만든 rule 에 갇혀버린 노예
하나의 비밀마저 숨겨둔 것도
아닌 것도 아닌
혹시나 가능성을 열어둔 것도
아닌 것도 아닌

내가 먼저 손을 내민 그 순간
행운이 날 만진 것만 같아
수백만 분의 일이란 확률
이건 마법일지 몰라 정말
나와 발을 맞추고 눈을 맞추고
입을 맞추는 네가 너무 예뻐
철부지 같던 어린 날
Baby you change me

너와 함께 걷던 길

어서 내게 주문을 걸어봐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
네 뜻대로 모두 모두 이뤄질 거야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
지금 정말 나를 네가 원한다면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
네 뜻대로 나를 맘껏 움직여줄래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

너와 함께 걷던 길
너와 처음 나눴던 Kiss
단 한 번의 떨림이
내 심장을 뚫어 박혀버렸어

I got you baby
이젠 어쩔 수 없는
너만을 바라보는 내가 되어도 괜찮아
내 스스로 만든 rule 에 갇혀버린 노예
수리수리마수리 수수리사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