回聲 (Your echo)

作詞:    作曲:

어른이 되어 간다거나 그렇게 또 하날 배운다거나 算是長大成人了 算是又學到了
그럴 듯한 얘기로 대신해도 결국에는 헤어졌단 거야 有模有樣的說著 但結果就是分手了
아름다운 연인이었고 많은 것을 약속했어도 曾是美好的戀人 也約定了許多
떠나는 계절처럼 더는 머무를 수 없던 너를 불러보는 나 但像流轉的季節一樣無法停駐 我呼喚著你

어느 새 먼 곳을 부딪혀 내게로 돌아오는 메아리 不知不覺在遠處碰撞 回到我身邊迴響
애써 참아 내다가(맘에 담아 보다가) 強忍著(憋在心裡)
겨우 한 번 불러 봤는데 勉強的叫了一次
어느 새 몇 번을 부딪혀 이어져 오는 너의 메아리 不知不覺碰撞了幾次持續而來的你的迴響
계속 들려오다가(이제 멀어지다가) 一直傳來(現在漸漸遠離)
바람 속에 녹아 드는 너 你在風中融化

기억은 시키지 않아도 좋은 것만 내게 남기고 記憶不用指使 就只給我留下美好
그리움인 것처럼 아직 남은 사랑인 것처럼 너를 외치다 彷彿思念 彷彿還殘留的愛 呼喊你

어느 새 먼 곳을 부딪혀 내게로 돌아오는 메아리 不知不覺在遠處碰撞 回到我身邊迴響
애써 참아 내다가(맘에 담아 보다가) 強忍著(憋在心裡)
겨우 한 번 불러 봤는데 勉強的叫了一次
어느 새 몇 번을 부딪혀 이어져 오는 너의 메아리 不知不覺碰撞了幾次持續而來的你的迴響
계속 들려오다가(이제 멀어지다가) 一直傳來(現在漸漸遠離)
바람 속에 녹아 드는 너 你在風中融化

한 번쯤 먼 곳을 부딪혀 네게도 닿았을 이 메아리 總會有一次 在遠處碰撞 觸碰到你的這迴響
바람 소린 것처럼(별 거 아닌 것처럼) 不知會不會像風一樣(彷彿若無其事)
지나쳤을지 모르지만 一掠而過
한 번쯤 네 맘에 부딪혀 내게로 돌아 왔을 메아리 總會有一次 碰撞你的心 回到我身邊迴響
네가 들려오다가(아련해져 오다가) 聽到你(變的依稀)
눈물에 스쳐 내려와 넌 伴著眼淚落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