作詞:용준형, 김태주   作曲:용준형, 김태주


編:용준형, 김태주

왜 바보같이 날
為何妳仍像個傻瓜
못 잊고 그러고 있니
說無法將我忘記
그러고 있니
將我忘記
왜 아직까지 난
為何至今
네게 좋은 사람인 거니
我仍是妳心上的人
좋은 사람인 거니
仍是妳心上的人

우리 헤어진 지가
我們分手後
벌써 몇 달이 지났는데
已是數個月前的事
왜 아직도 넌
為何至今妳
지난 추억에 살고 있니
仍苟延殘喘在過往的回憶

좋은 사람 곁에 많잖아
妳身邊有很多不錯的人
새로운 사랑 시작해도 괜찮아
譜出一段新的戀曲也無妨
웃으며 네가 정말 행복하길 바랄게
我會笑著 誠心祈求妳幸福
헤매이는 네가 눈에 밟혀서
徘徊不前的妳總在我眼前揮之不去
새로운 사랑 시작할 수 없잖아
令我無法展開新戀情
Oh yeah 이렇게 늦은 시간에 넌
Oh yeah 在這深沉的夜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널 떠나보낸 비겁한 나인데
我明明是棄妳而去的卑鄙小人
문 너머로 들려오는 슬픈 울음소리
我能聽見門彼端的悲痛哭聲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이미 차갑게 식어버린 내게
來到熱情早已冷卻的我身邊
너에게 나눠 줄 온기가 더는 없는데
我已不再有任何能溫暖妳的溫度
이젠 아니야
如今我再也不是
이젠 아니야 네가 기댈 사람
如今我再也不是 妳所能寄託的人

그래 마음껏 울어
好吧 就盡情哭吧
그렇게 날 씻어낼 수 있다면
如果這樣就能將我的痕跡洗去
네 맘 속 미련 다 지워낼 수 있다면
如果這樣就能將妳心中的眷戀拭去
네가 아플 만큼 가치 있는 사람 아니야
我不值得妳的哀痛欲絕
예전처럼 너랑 같이 있는 사람 아니야
我不再會與妳如影隨形

널 사랑해서 보낸단
就連因為愛妳才放手
그런 거짓말 같은 건 하기 싫어 난
這謊言我都不願多說
오늘만 같이 있어줄게
就讓我與妳共度最後一天
얼른 일어나
快起床吧
손 내밀어 줄 수 있지만
向妳伸出手的我
이것도 오늘까지만
也將只存在今天

돌아갈 순 없어 알잖아
妳我都明白一切再無法挽回
내 곁에선 행복할 수 없잖아
在我身邊不可能幸福
널 웃게 해줄 그런 사람 찾아 떠나 가
離開前去尋找能讓妳歡笑的人
헤매이는 네가 눈에 밟혀서
徘徊不前的妳總在我眼前揮之不去
단 하루도 맘이 편하질 않아
讓我成天感到心痛
Oh yeah 이렇게 늦은 시간에 넌
Oh yeah 在這深沉的夜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널 떠나보낸 비겁한 나인데
我明明是棄妳而去的卑鄙小人
문 너머로 들려오는 슬픈 울음소리
我能聽見門彼端的悲痛哭聲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이미 차갑게 식어버린 내게
來到熱情早已冷卻的我身邊
너에게 나눠 줄 온기가 더는 없는데
我已不再有任何能溫暖妳的溫度

그만해줄래 이젠
能不能到此為止
시간이 갈수록 냉정해지는 내 모습에
妳是否會因為我日漸冷漠的樣貌而受傷
네가 상처받을까 난 너무 두려워
我感到害怕
내가 보란 듯이 잘 살아가면 돼
我只需要趾高氣昂地過好生活
이젠 더 이상 아니야 네가 기댈 사람
如今我再也不是妳所能寄託的人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널 떠나보낸 비겁한 나인데
我明明是棄妳而去的卑鄙小人
비겁한 나인데
卑鄙小人
문 너머로 들려오는 슬픈 울음소리
我能聽見門彼端的悲痛哭聲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이미 차갑게 식어버린 내게
來到熱情早已冷卻的我身邊
너에게 나눠 줄 온기가 더는 없는데
我已不再有任何能溫暖妳的溫度
이젠 아니야
如今我再也不是
이젠 아니야 네가 기댈 사람
如今我再也不是 妳所能寄託的人

이젠 아니야

試聽 在 KKBOX 中開啟

作詞:용준형, 김태주   作曲:용준형, 김태주


編:용준형, 김태주

왜 바보같이 날
為何妳仍像個傻瓜
못 잊고 그러고 있니
說無法將我忘記
그러고 있니
將我忘記
왜 아직까지 난
為何至今
네게 좋은 사람인 거니
我仍是妳心上的人
좋은 사람인 거니
仍是妳心上的人

우리 헤어진 지가
我們分手後
벌써 몇 달이 지났는데
已是數個月前的事
왜 아직도 넌
為何至今妳
지난 추억에 살고 있니
仍苟延殘喘在過往的回憶

좋은 사람 곁에 많잖아
妳身邊有很多不錯的人
새로운 사랑 시작해도 괜찮아
譜出一段新的戀曲也無妨
웃으며 네가 정말 행복하길 바랄게
我會笑著 誠心祈求妳幸福
헤매이는 네가 눈에 밟혀서
徘徊不前的妳總在我眼前揮之不去
새로운 사랑 시작할 수 없잖아
令我無法展開新戀情
Oh yeah 이렇게 늦은 시간에 넌
Oh yeah 在這深沉的夜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널 떠나보낸 비겁한 나인데
我明明是棄妳而去的卑鄙小人
문 너머로 들려오는 슬픈 울음소리
我能聽見門彼端的悲痛哭聲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이미 차갑게 식어버린 내게
來到熱情早已冷卻的我身邊
너에게 나눠 줄 온기가 더는 없는데
我已不再有任何能溫暖妳的溫度
이젠 아니야
如今我再也不是
이젠 아니야 네가 기댈 사람
如今我再也不是 妳所能寄託的人

그래 마음껏 울어
好吧 就盡情哭吧
그렇게 날 씻어낼 수 있다면
如果這樣就能將我的痕跡洗去
네 맘 속 미련 다 지워낼 수 있다면
如果這樣就能將妳心中的眷戀拭去
네가 아플 만큼 가치 있는 사람 아니야
我不值得妳的哀痛欲絕
예전처럼 너랑 같이 있는 사람 아니야
我不再會與妳如影隨形

널 사랑해서 보낸단
就連因為愛妳才放手
그런 거짓말 같은 건 하기 싫어 난
這謊言我都不願多說
오늘만 같이 있어줄게
就讓我與妳共度最後一天
얼른 일어나
快起床吧
손 내밀어 줄 수 있지만
向妳伸出手的我
이것도 오늘까지만
也將只存在今天

돌아갈 순 없어 알잖아
妳我都明白一切再無法挽回
내 곁에선 행복할 수 없잖아
在我身邊不可能幸福
널 웃게 해줄 그런 사람 찾아 떠나 가
離開前去尋找能讓妳歡笑的人
헤매이는 네가 눈에 밟혀서
徘徊不前的妳總在我眼前揮之不去
단 하루도 맘이 편하질 않아
讓我成天感到心痛
Oh yeah 이렇게 늦은 시간에 넌
Oh yeah 在這深沉的夜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널 떠나보낸 비겁한 나인데
我明明是棄妳而去的卑鄙小人
문 너머로 들려오는 슬픈 울음소리
我能聽見門彼端的悲痛哭聲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이미 차갑게 식어버린 내게
來到熱情早已冷卻的我身邊
너에게 나눠 줄 온기가 더는 없는데
我已不再有任何能溫暖妳的溫度

그만해줄래 이젠
能不能到此為止
시간이 갈수록 냉정해지는 내 모습에
妳是否會因為我日漸冷漠的樣貌而受傷
네가 상처받을까 난 너무 두려워
我感到害怕
내가 보란 듯이 잘 살아가면 돼
我只需要趾高氣昂地過好生活
이젠 더 이상 아니야 네가 기댈 사람
如今我再也不是妳所能寄託的人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널 떠나보낸 비겁한 나인데
我明明是棄妳而去的卑鄙小人
비겁한 나인데
卑鄙小人
문 너머로 들려오는 슬픈 울음소리
我能聽見門彼端的悲痛哭聲
왜 또 찾아왔니
為何妳又再度造訪
이미 차갑게 식어버린 내게
來到熱情早已冷卻的我身邊
너에게 나눠 줄 온기가 더는 없는데
我已不再有任何能溫暖妳的溫度
이젠 아니야
如今我再也不是
이젠 아니야 네가 기댈 사람
如今我再也不是 妳所能寄託的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