삐딱해봤더니 (mama)
出自專輯
ROMEO 3rd Mini 'MIRO'
發行月份

삐딱해봤더니 (mama)

作詞:이윤재    作曲:윤성, 이윤재

조금은 어색한 듯 거울을 보며
지나간 날을 되돌아봤어
한참을 바라보다가 왠지 서글퍼진 건
엄마가 그리워

난 가끔은 참지 못하고
방황 속에 머물곤 했어
난 결국에 그 정도였어
추억이 아닌 후회만 남아서

삐딱해 봤더니 아무 소용없더라
엄마의 두 눈 속에서 눈물만 흐르더라
삐딱한 세상에 나를 지켜나갈 수 없던
내가 너무 괴롭히더라

왜 대체 그 잘못한 일은
지워지지가 않는 거니
난 결국에 그 순간에도
누구도 아닌 나밖에 몰라서

삐딱해 봤더니 아무 소용없더라
엄마의 두 눈 속에서 눈물만 흐르더라
삐딱한 세상에 나를 지켜나갈 수 없던
내가 너무 괴롭히더라

하루하루가 내 맘 같지 않았던
실수라 홀로 믿고 싶었던 시간을 거슬러

삐딱해 봤더니 나만 손해였더라
내 마음속에서 나도 울고 있더라
삐딱한 세상에 미쳐 말할 용기가 없던
내가 너무 미워지더라

이젠 더는 볼 수 없더라... 엄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