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yricist: 김종천   Composer: Lovelyee,김종천


마음을 누르는 고요함에
在壓抑著內心的寂靜裡
메말라 사라진 따스함이
逐漸消逝的溫暖
기적처럼 나에게로 돌아와
奇蹟似的回到我身旁
하얗게 오르는 너의 꿈은
你那逐漸被染成白色的夢
앙상한 웃음을 달래는 듯
彷彿化解了我淒涼的笑容
상냥하게 내 맘을 흔들고 있어
溫柔輕撫我的心

흔적없는 거리의 이방인처럼
如同街頭沒有留下足跡的異鄉人一般
이리저리 헤매던 하루 하루
一天天 就這樣徬徨不定的度過

고단했던 마음들과
疲倦的心
간절한 기다림 끝에
和迫切等待的終點
고운 비가 소리 없이
細雨無聲
눈물 글썽이며 나를 적시운다
淚水噙滿眼眶 浸濕了自己

계절 끝에 멈춰있는
在那季節尾聲停駐的
너와 나의 시간들이
我們兩人的時光啊
찬란하게 빛나는 한 줄기 빛처럼
就像一束燦爛的光
마음에 드리운다
照射進我心裡

흔적없는 거리의 이방인처럼
如同街頭沒有留下足跡的異鄉人一般
이리저리 헤매던 하루 하루
一天天 就這樣徬徨不定的度過

고단했던 마음들과
疲倦的心
간절한 기다림 끝에
和迫切等待的終點
고운 비가 소리 없이
細雨無聲
눈물 글썽이며 나를 적시운다
淚水噙滿眼眶 浸濕了自己

계절 끝에 멈춰있는
在那季節尾聲停駐的
너와 나의 시간들이
我們兩人的時光啊
찬란하게 빛나는 한 줄기 빛처럼
就像一束燦爛的光
마음에 드리운다
照射進我心裡

계절 끝에 멈춰있는
在那季節尾聲停駐的
너와 나의 시간들이
我們兩人的時光啊
찬란하게 빛나는 한 줄기 빛처럼 음
就像一束燦爛的光
마음에 드리운다
照射進我心裡

A welcome rain

Preview Open KKBOX

Lyricist: 김종천   Composer: Lovelyee,김종천


마음을 누르는 고요함에
在壓抑著內心的寂靜裡
메말라 사라진 따스함이
逐漸消逝的溫暖
기적처럼 나에게로 돌아와
奇蹟似的回到我身旁
하얗게 오르는 너의 꿈은
你那逐漸被染成白色的夢
앙상한 웃음을 달래는 듯
彷彿化解了我淒涼的笑容
상냥하게 내 맘을 흔들고 있어
溫柔輕撫我的心

흔적없는 거리의 이방인처럼
如同街頭沒有留下足跡的異鄉人一般
이리저리 헤매던 하루 하루
一天天 就這樣徬徨不定的度過

고단했던 마음들과
疲倦的心
간절한 기다림 끝에
和迫切等待的終點
고운 비가 소리 없이
細雨無聲
눈물 글썽이며 나를 적시운다
淚水噙滿眼眶 浸濕了自己

계절 끝에 멈춰있는
在那季節尾聲停駐的
너와 나의 시간들이
我們兩人的時光啊
찬란하게 빛나는 한 줄기 빛처럼
就像一束燦爛的光
마음에 드리운다
照射進我心裡

흔적없는 거리의 이방인처럼
如同街頭沒有留下足跡的異鄉人一般
이리저리 헤매던 하루 하루
一天天 就這樣徬徨不定的度過

고단했던 마음들과
疲倦的心
간절한 기다림 끝에
和迫切等待的終點
고운 비가 소리 없이
細雨無聲
눈물 글썽이며 나를 적시운다
淚水噙滿眼眶 浸濕了自己

계절 끝에 멈춰있는
在那季節尾聲停駐的
너와 나의 시간들이
我們兩人的時光啊
찬란하게 빛나는 한 줄기 빛처럼
就像一束燦爛的光
마음에 드리운다
照射進我心裡

계절 끝에 멈춰있는
在那季節尾聲停駐的
너와 나의 시간들이
我們兩人的時光啊
찬란하게 빛나는 한 줄기 빛처럼 음
就像一束燦爛的光
마음에 드리운다
照射進我心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