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ke A Miracle (Someday)

Lyricist: 1601 , 김호경    Composer: 1601

그 언제쯤일까
시작조차
기억나지 않아
네가 들어오던

날 잠 못 들게 했던
심장이 턱 내려앉았던
움츠렸던 너의 마음은

해맑은 너의 미소
내겐 아프기만 해
한 번도 나 느끼지 못했던

모든 걸 지워 낼 수 있다면
다시 널 찾을 수만 있다면

힘겹게 나를 기다렸던 날들
외로움의 끝에 너를 꼭 붙잡고
서있을게 그 언젠가 기적처럼

나 곁에 있어도
함께 웃던 순간에도 너는
불안했을 거야

네 미소같이 나를
깨우는 건 없어 지금도
그리워져 모든 시간이

사랑스런 니 표정
왠지 맘이 아파와
한 번도 나 느끼지 못했던

모든 걸 지원 낼 수 있다면
다시 널 찾을 수만 있다면

힘겹게 나를 기다렸던 날들
외로움의 끝에 너를 꼭 붙잡고
서있을게 그 언젠가 기적처럼

스치듯 지나도
알아챌 수 있어
알잖아 나 오직 너란 걸

항상 늦었던 내가 미안해
널 지키지 못한 날 용서해

힘겹게 그리고 그리던 날들
어디든 나를 불러주는 너에게
나 있을게 그 언젠가 기적처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