我愛過的名字 (The Name)

Lyricist: 이성수    Composer: 이성수

내가 사랑했던 이름 (The Name)

손이 시려와 사랑의 기억이
차갑게 다가와
아려온다 이제는 더 이상
너를 부정하고 싶지 않은
나를 알고 있지만
가까이 있는 널 사랑할 수
없는 걸 알고 있기에
날 바라볼 수 없는 널 기다림이
너무 힘들어
이젠 견딜 수 없어 이뤄질 수
없기에
내가 사랑했던 그 이름
불러 보려나갈수록 너무 멀어졌던
그 이름이제 적어 놓고 난 울먹여
내 안에 숨고 싶어져
널 사랑할 수밖에 없었던
그날을 이젠 알아줘요
이룰 수 없는 사랑도 사랑이니까
혼자 할 수 없는 사랑이란 느낌은
내게 다가와
시작할 수도 없는 그리움들은
커져만 가고
시린 가슴 한켠엔 너의 향기만 남아
내가 사랑했던 그 이름
불러 보려나갈수록 너무 멀어졌던
그 이름이제 적어 놓고 난 울먹여
내 안에 숨고 싶어져
널 사랑할 수밖에 없었던
그날을 이젠 알아줘요
이룰 수 없는 사랑도 사랑이니까
수천 번을 돌이켜 처음에
나로 갈 순간에
가슴 한구석을 다 앗아갈
내 모습인걸
내가 사랑했던 그 이름
불러 보려나갈수록 너무 멀어졌던
그 이름이제 적어 놓고 난 울먹여
내 안에 숨고 싶어져
널 사랑할 수밖에 없었던
그날을 이젠 알아줘요
이룰 수 없는 사랑도 사랑이니까
내가 사랑했던 그 이름
불러 보려나갈수록 너무 멀어졌던
그 이름이제 적어 놓고 난 울먹여
내 안에 숨고 싶어져
널 사랑할 수밖에 없었던
그날을 이젠 알아줘요
이룰 수 없는 사랑도 사랑이니까
사랑이니까
내가 사랑했던 너의 이름